일상아빠

글 작성자: 까칠한 깜묘

아이는 게임이 재미있다면서 혼자 하기 보다 엄마가 하는 걸 보다가 자기가 하고 싶은 게 있으면 엄마를 달달 볶더군요.

모두가 다 손해보는 구조인거 같아 새로 스팀 계정을 만들고 또 게임을 구매(스위치 버전 하나, pc 버전 2개)해서 노트북에서 할 수 있도록 해주었습니다.


Xiaomi | Mi MIX 3 | Normal program | Spot | 1/60sec | F/1.8 | 0.00 EV | 4.2mm | ISO-246 | Off Compulsory | 2019:02:07 16:43:51


처음에는 즐겁게 하는거 같았는데 결국은 안된다고 떼쓰고 울고 승질 부리면서 끝났네요.

'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같이 게임하는 모녀  (0) 2019.02.07
게임 하는/보는 모녀  (0) 2019.02.05
아이가 조립한 첫 레고  (0) 2019.01.25
아이가 써준 생일 카드  (0) 2019.01.22
놀러 가는 모녀  (0) 2019.01.02
마트 갔다가 플레이모빌 근위병  (0) 2019.01.01

티스토리 툴바